몇 가지 당황스러운 장면이 있긴 했지만, 전체적으로 만족스러운 영화였어요.

스포일러 방지를 위해 본문은 개봉 이후에 공개합니다. ^_^

 

 

 

신고

'낡은 일기장 > 문화생활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꾸뻬씨의 행복여행  (0) 2014.11.25
가을음악회  (0) 2009.10.11
트랙백 0, 댓글 0

페이스북 / 트위터 / C로그(싸이월드) / 미투데이(네이버) / 요즘 아이디로도 댓글을 달 수 있어요!
위쪽에 빨간 동그라미가 있는 '댓글이x개 달렸습니다'를 눌러주시면 덧글쓰기 창이 열립니다.

You can add comments with your facebook / twitter / clog / me2day / yosm ID.
Please press 위의'댓글이x개 달렸습니다' button with red O-mark to write. :)

티스토리 툴바